영상물등급위원회

  •  
  •  
  •  

보도자료

언론보도용 보도자료 및 사진을 제공합니다.

[보도자료] 영등위 「2019 영상물 등급분류 연감」 발간
  • 내용 인쇄하기
  • 내용 페이스북에 공유하기

작성자 관리자

  • 작성일 2019-07-22

  • 조회수 861

영등위 「2019 영상물 등급분류 연감」 발간
지난 1년간 영상물 등급분류 경향과 통계 등 관련정보 담아
 

□ 영상물등급위원회(이하 영등위, 이미연 위원장)는 지난 2018년 한 해 동안 영상물 등급분류 현황과 동향 등을 담은‘2019 영상물 등급분류 연감’을 발간, 배포하였다.

□ 연감의 주요수록 내용은 ▲2018년 위원회 주요활동, ▲영화 등급분류 경향과 주요사례, ▲비디오물 등급분류 동향과 주요사례, ▲광고물 등급분류 경향과 사례, ▲공연추천 경향 등이다.

□ 등급분류 연감에 따르면, 2018년 한 해 동안 영화 2,500편, 비디오물 6,825편, 광고물 44,863건에 대한 등급분류가 이루어졌다.

□ 영화는 2017년 2,286편에서 214편이 늘어난 2,500편이 분류되어 9.4%가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VOD 서비스 등 온라인 디지털 시장에서 극장 개봉 등으로 프리미엄을 얻기 위해 비디오물이 아닌 영화로 등급분류를 받은 성인영화 등이 늘어나면서 등급분류 편수가 증가하였다.

□ 비디오물은 국내 성인물 등급분류 신청이 줄어들면서 전년에 비해 1,364편이 감소한 6,825편이 분류되었으며, 광고물은 청소년 유해여부 확인을 받은 광고·선전물이 유해성과 관련 없는 단순 변경 시에는, 다시 유해성 여부 확인을 받지 않도록 중복심의를 개선하였는데 제도 개선에 힘입어 전년대비 1,482건이 감소한 44,863건이 분류되었다.

□ 이러한 양적인 변화와 함께 2018년 한 해는 등급분류 합리성이 한층 강화되어 내실 있는 등급분류가 이루어졌다. 영화 전문위원을 확대하여 등급분류 객관성을 제고하였고, 예고편 영화와 광고영화 대부분이 5분 미만임에도 10분 단위로 책정되어 있는 불합리한 수수료 체계를 개선하여 5분 이내로 현실화하였다. 또한, 광고물 심의절차 간소화를 위한 규정 개정 등 업무개선을 통해 신청 고객사의 부담을 대폭 완화하였다.

□ 이 밖에도 연감에는 각 분야별 등급분류 동향과 특징을 도표와 그래프를 활용해 분석하여 계속적으로 변화하는 영상물의 현주소를 가늠해 볼 수 있게 하였다.

□ 「2019 영상물 등급분류 연감」은 인쇄물과 홈페이지(www.kmrb.or.kr)를 통해 PDF 형태로 무료 서비스된다.
 
제1유형
본 저작물은 "공공누리" 제1유형:출처표시 조건에 따라 이용 할 수 있습니다.

현재 열람하신 페이지의 내용이나 사용편의성에 만족하십니까?